본문으로 바로가기

2017.9.20 <B>


패션 커뮤니티에는 경조사에 참석할 때 옷을 어떻게 입어야하는지에 대해 물어보는 사회초년생들의 글이 종종 올라옵니다. 이에 대한 보통의 답변은 보통은 다른 사람들의 옷차림에 그렇게 신경을 쓰지 않는 편이니 적당히 단정하게 입고 가면 됩니다.’인 것 같습니다만, 아무래도 일상에서 별로 없는 특별한 경우다보니 복장에도 특별히 신경을 쓰게 되는 것 같습니다.

저는 경조사는 아니었습니다만 얼마 전에 특별한 날이라 오랜만에 수트를 입었습니다. 물론 옷장에 좋은 옷이 많은 편이라 생각합니다만 조금 다른 의미에서 좋은 옷을 입으니 특별한 날이 아니면 안될 것 같은 기분까지 들었습니다. 저는 정장을 입을 필요가 없는 직장에 다녀서 앞으로도 경조사가 아니면 수트를 입을 일이 거의 없지만 종종 특별한 날이 아니더라도 수트를 입으면 특별한 날 같은 기분을 느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라르디니 수트 (Lardini Suit)


첫 수트로 구매했던 라르디니(Lardini) 수트입니다. 저는 상체가 작지 않은 편이라 그런지 정장을 살 때 상당히 애먹었던 기억이 있습니다. 띠어리, DKNY 같은 컨템포러리 브랜드의 자켓들을 입어봤는데 어깨, 품, 기장 모두 만족스러운 자켓이 하나도 없었기 때문입니다. 아울렛을 한참 돌아다녔지만 성과가 없던 와중 분더샵(BOON THE SHOP)에서 라르디니 수트를 입어봤는데 실루엣이 너무 예뻐 고민 없이 구매해버렸습니다. 구매당시 언피니시드(Unfinished) 제품이어서 신세계백화점 본점 수선실에서 워킹버튼(혹은 리얼버튼)으로 수선했습니다.

굳이 제 평소 옷차림의 카테고리를 따져보자면 클래식한 캐쥬얼룩인 것 같습니다만 사실 수트 쪽으로는 아는 바가 별로 없습니다. 다만 라르디니가 상당히 좋은 브랜드란 것 쯤은 알고 있는데, 제 체형을 거의 완벽하게 커버해주니 앞으로도 수트는 라르디니의 제품을 구매할 수 있으면 좋을 것 같습니다.



 

 

밴브루 셔츠 (Vanbrough)

 

신세계 백화점 PB인 밴브루 셔츠입니다. 사진을 자세히 보시면 사실 목부분이 좀 커서 타이를 매면 카라끼리 서로 겹치게 되어 매우 거슬려 보입니다. 작년에 구매했었던 밴브루 셔츠는 거의 완벽하게 맞아서 같은 사이즈로 2개 더 구매했는데 어째 새로 구매한 것들은 다 목 부분이 커서 타이 하기에 상당히 애매합니다. 이곳저곳 문의를 해보니 목부분을 수선하는 것은 굉장히 어려운 작업이고 단추를 조금 옮겨 달면 어느정도 해결된다는 답변을 얻었습니다만 수선실에 방문하는 것이 귀찮아 아직은 수선하지 못했습니다. 드레스 셔츠는 당연히 가슴 품, 목, 소매 기장 등이 중요한데 같은 사이즈라면 패턴이 좀 일정하게 나오면 좋겠습니다.

 

 

버윅 4311 스트레이트팁 옥스포드 슈즈 (Berwick 4311 Straight-Tip Oxford Shoes)

 

라르디니 수트를 산 날 경복궁 팔러(Parlour) 매장에서 구매했던 버윅 스트레이트팁 옥스포드 슈즈입니다. 지금 신발장을 보면 쓸데없이 구두가 많아졌지만 이것 역시 제가 구매한 첫 구두입니다. 그래서 영화 킹스맨에서 콜린 퍼스(해리 역)의 대사였던 ‘Oxford, no brogues’를 따라 브로그 없는 스트레이트팁 옥스퍼드 슈즈를 구매했던 것 같습니다.

비슷한 엔트리급 브랜드인 로크와 버윅의 신발이 각각 2개씩 있는데 신발 자체만 놓고 보면 버윅에 좀 더 높은 점수를 주고 싶습니다.(제 첫 구두라는 기념비적 의미를 버윅 쪽에서 가져가서 그런지도 모르겠습니다.) 이 구두는 정장이 아니면 신을 일이 없어 슈트리를 껴둔 채 신발장에 꽤 오랫동안 넣어놨는데 여전히 발등이 조금 쪼이는 느낌입니다. 실제로 동 사이즈의 로크, 까를로스 산토스, 처치스와 비교해봤을 때 버윅의 신발이 상대적으로 발등이 낮아 발등이 아픈 것 같습니다. 버윅 스웨이드 로퍼도 동 사이즈인데 처음 신었을 때 발 뒷꿈치가 다 까지고 발등이 아작 나는 줄 알았습니다. 혹시 다음에 또 버윅 신발을 사게 될 기회가 있으면 한 사이즈 큰 제품도 신어봐야겠습니다.



Suit :Lardini  (라르디니)

Shirts: Vanbrough (밴브루)

Tie: Mementomori (메멘토모리)

Shoes: Berwick 4311 Straight-Tip Oxford Shoes (버윅 스트레이트팁 옥스포드 슈즈)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